국민의힘 입당 이후 비아그라 유통기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야권 2위에 오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0일 청해부대 장병의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와 관련해 "가장 책임을 져야 할 분이 아무 말씀도 안 하고 계신 것이 가장 가슴 아프다"며 문재인 대통령을 정면 비판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그건 정말 국민에게 너무 실망스러운 상황이 아닌가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전 원장이 자신의 감사원장 임명권 카마그라 220미리 자였던 문 대통령을 비판한 건 현실정치 참여를 선언한 이후 처음이다.

그는 "대통령이란 자리는 모든 것에 최종 책임을 져야 하는 자리인데, 그런 부분에서 아쉬움이 있다"라며 "군인들이 고통을 겪게 된 데 대해 우선은 충분히 백신을 공급하지 못한 당국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국민의힘 당직자들을 잇달아 만나며 당내 스킨십 강화에 적극 나섰다.

정치적 팔팔정 효과적인복용방법 기반이 사실상 전무한 최 전 원장은 대변인 토론배틀 '나는 국대다'로 선발된 임승호·양준우 대변인, 김연주·신인규 상근부대변인과 사무처 당직자들을 만나 대권 도전을 위한 우군 확보에 시동을 거는 모습이다.

간담회에서 '국민의힘에 왜 입당하게 됐느냐'는 대변인단의 질문에 최 전 원장은 "정강·정책을 가장 공감할 수 있는 정당이 국민의힘이었다"며 "평당원으로 들 시알리스 처방기록 어가 다른 주자들과 경쟁해서 이 과정을 통과하는 게 제가 살아온 원칙과 맞는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직접 하기 어려고 겨를이 없는 일들에 대해 당이 적극적으로 제 입장에서 말씀을 잘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들어오길 잘했구나 생각이 든다"고 강조했다.

그는 시급히 해결해야 할 국가 현안으로 청년 일자리 부족과 저출산 문제를 꼽았다.

최 전 원 레비트라 인터넷구매 장은 "청년들이 가장 힘들어 하는 이유는 일자리 문제 아니겠느냐"며 "현 정부 정책이 아무리 선의로 했다고 하더라도 어떤 이념 경향성 또는 정치적 이해관계를 우선으로 한 것은 문제"라고 꼬집었다.

또 "저출산 문제는 우리나라가 안고 있는 현안 중 가장 큰 문제"라며 "결혼해서 아이를 낳으면 자녀가 지금 내 삶보다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된다면 저출산 문제에 근본적 방향 전환이 있 비아그라 퀵배송 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최 전 원장은 최근 여론조사에서 '마의 5%' 벽을 넘으며, 야권에선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 이어, 여야를 통틀어선 윤 전 총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뒤에 이름을 올렸다.

Tag:팔팔정 효과적인복용방법, 비아그라 퀵배송, 카마그라 220미리, 시알리스 처방기록, 비아그라 유통기한, 레비트라 인터넷구매

Comments are disab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