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남북 통신 시알리스 100미리 연락선 복원 소식에 여야는 물론 차기 대권 주자들도 나란히 환영의 뜻을 나타냈습니다.

다만 야권에서는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등에 대한 북한의 책임 있는 답변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이어졌습니다.

김태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남북 통신 연락선 복원이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재가동의 계기가 될 거라며 기대감을 나타냈습니다.

[이소영 /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더 비아그라 20대 불어민주당은 남북 통신선 복원 소식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남북 간 핫라인 복원으로 그간 경색됐던 한반도 관계에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 역시 SNS를 통해 가뭄 깊은 땅에 소나기 소리처럼 시원한 소식이라고 반색했습니다.

민주당 대권 주자들도 나란히 환영의 뜻을 보였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남북 양 정상이 친서 교환으로 이뤄낸 소중한 결실이라며 대화 재개와 신뢰 회복을 기대한다고 밝혔고,

이낙 비아그라 c200 연 전 대표 역시 두 정상이 다시 시작한 담대한 걸음을 환영하고 응원한다며 남북 관계에 또 다른 기회가 만들어지길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야당은 남북 대화 재개는 환영한다면서도 북한에 따질 건 따져야 한다고 의견을 보탰습니다.

[양준우 / 국민의힘 대변인 : 그동안 남북 통신 연락선은 북한의 필요에 따라 끊어지거나 재개되는 일이 반복되어 왔습니다. 이번 통신 복원이 구애가 시알리스 40대 아닌 소통의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특히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폭파, 연평도 해역 공무원 피격 사건 등 만행에 대해서는 북한의 책임 있는 답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야권 대선주자들 역시 이번 통신선 복원의 밝은 면만 봐선 안 된다고 경계했습니다.

윤석열 전 총장은 남북관계가 발전하려면 허심탄회하게 할 소리는 할 수 있어야 한다며 북한 측 심기만 살핀다면 통신선 비아그라 효과적인복용방법 복원이 무슨 의미가 있겠느냐고 지적했고,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군사적 긴장완화에 도움이 되길 기대하지만 마치 한반도 평화가 눈앞에 온 것처럼 들떠선 안 된다며 차분한 상황 관리를 강조했습니다.

13개월 만에 재개된 남북 대화 소식에 여야는 물론 대권 주자들 모두 환영의 뜻은 마찬가지였지만 그 속내는 깊은 인식 차이를 드러냈습니다.

YTN 김태민입니다.

YTN 김태 비아그라 처방가격 민 (tmkim@ytn.co.kr)

Tag:시알리스 100미리, 비아그라 효과적인복용방법, 시알리스 40대, 비아그라 처방가격, 비아그라 c200, 비아그라 20대

Comments are disabled.